로고

고성군, 경로당 3개소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 선정

윤아름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5:54]

고성군, 경로당 3개소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 선정

윤아름 기자 | 입력 : 2024/06/21 [15:54]
본문이미지

▲ 고성군청 

 

고성군은 2024년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공모 신청하여 지난 6월 10일 거진1리, 거진11리, 아야진 큰말(1, 2, 3) 경로당 등 3개 경로당이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군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2050 탄소중립 이행과 관련하여 10년 이상된 노후 공공건축물의 시설개선으로 에너지 효율증가 및 정주 환경 개선을 위해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정책사업이다”라면서 “사업비는 913백만 원이며, 국비와 도비 76%를 지원받아 2024년 2회 추경예산에 반영하여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주요 사업내용은 건물 단열재 보강, 단열 창호 교체, 고효율 냉난방 설비, LED 조명 등을 설치하게 된다. 특히, 2024 공모사업에서는 거진1리 경로당을 시그니처 사업으로 신청하여 일반 사업비의 2배에 가까운 569백만 원을 지원받아 경로당 그린리모델링 사업의 시범모델로 추진할 예정이다.

 

2023년 사업으로는 노인회 현내면 분회와 죽왕면 분회 그린리모델링에 814백만 원의 사업비를 반영하여 현재 설계용역이 진행 중이며, 11월까지 공사를 마무리하여 현내면 분회 1층에는 대진5리 경로당, 죽왕면 분회 1층에는 오호2리 경로당을 추가 신설할 계획이다.

 

함명준 고성군수는 “노후 경로당 그린리모델링 사업으로 경로당의 에너지 효율을 높여 어르신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경로당을 이용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성군은 군 소유의 10년 이상 된 노후 경로당 32개소에 대해 10월까지 사전조사를 실시하여 2025년 공모사업 신청에 반영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